메뉴 건너뛰기

    매일 당신에게 팔만육천사백원이 주어진다면

    매일 아침 당신에게 86,400원을 입금해주는 은행이 있다고 상상해 보세요. 그 계좌는 그러나 당일이 지나면 잔액이 남지 않습니다. 매일 저녁 당신이 그 계좌에서 쓰지 못하고 남은 잔액은 그냥 지워져 버리죠. 당신이라면 어떻게 하시겠어요? 당연히..그날 모두 인출해야죠 시간은 우리에게 마치 이런 은행과도 같습니다. 매일 아침 86,400초를 우리는 부여받고, 매일 밤 우리가 좋은 목적으로 사용하지 못하고 버려진 시간은 그냥 없어져 버릴 뿐이죠. 잔액은 없습니다. 더 많이 사용할 수도 없어요. 매일 아침 은행은 당신에게 새로운 돈을 넣어주죠. 매일 밤 그날의 남은 돈은 남김없이 불살라집니다. 그날의 돈을 사용하지 못했다면, 손해는 오로지 당신이 보게 되는 거죠. 돌아갈 수도 없고, 내일로 연장 시킬 수도 없습니다. 단지 오늘 현재의 잔고를 갖고 살아갈 뿐입니다. 건강과 행복과 성공을 위해 최대한 사용할 수 있을만큼 뽑아쓰십시오! 지나가는 시간 속에서 하루는 최선을 다해 보내야 합니다. 1년의 가치를 알고 싶으시다면, 학점을 받지 못한 학생에게 물어보세요. 한달의 가치를 알고 싶다면, 미숙아를 낳은 어머니를 찾아가세요. 한주의 가치는 신문 편집자들이 잘 알고 있을 겁니다. 한 시간의 가치가 궁금하면, 사랑하는 이를 기다리는 사람에게 물어보세요. 일분의 가치는 열차를 놓친 사람에게, 일초의 가치는 아찔한 사고를 순간적으로 피할 수 있었던 사람에게, 천분의 일초의 소중함은, 아깝게 은메달에 머문 그 육상선수에게 물어보세요. 당신이 가지는 모든 순간을 소중히 여기십시오. 또한 당신에게 너무나 특별한, 그래서 시간을 투자할 만큼 그렇게 소중한 사람과 시간을 공유 했기에 그 순간은 더욱 소중합니다. 시간은 아무도 기다려주지 않는다는 평범한 진리. 어제는 이미 지나간 역사이며, 미래는 알 수 없습니다. 오늘이야말로 당신에게 주어진 선물이며, 그래서 우리는 현재(present)를 선물(present)이라고 부릅니다 -삶속에서 옮겨온 글-

    소중한 것들의 가치는 각자마다 다 다르겠지만 누구에게나 공통적으로 소중한 것은 우리가 움켜쥘 수 없고 마음대로 할 수 없는 바로 시간이라는 소중한 보물입니다 이 시간의 흐름이 곧 우리의 인생이기도 합니다 오늘 무덤덤히 보내버린 지루함이 내일의 내 인생의 지루함이고 내일을 생각하며 오늘 흘린 땀이 오늘 하루분의 행복입니다 결론적으로 말하고 싶은 것은 내일이란 것은 없습니다 영원히 없습니다 단지 오늘만이 있을 뿐입니다 하룻길속에서 담아온 글

1311487_5.gif
♡ 제임스정 *^^* ♡ ☏ KOREA +8210-4329-0223 ☏ ☏ MALAYSIA +6012-237-6609 ☏
♬ 배경음악 : ♣ Save The Last Dance For Me_-_Paul Anka ♣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 미국 서부 여행기 주상식 2017.08.13 950
342 동기 정보 수정 [1] 정문호 2015.01.16 3218
341 국경의 섬 일본 쓰시마 여행기 주상식 2014.08.15 4161
340 2014년 1월 8일 : 나눔이 있어 좋은 친구 제임스정 2014.01.08 5694
339 011에서 010으로 전번 변경됨, 뒷번호는 그대로(냉무) [2] 김종근 2013.12.20 15045
338 사진 요청 박시구 2013.10.28 5020
337 2013년 10월 25일 : 좋은 친구는 마음의 그림자처럼 제임스정 2013.10.25 11897
336 30주년 후기1 [7] 박시구 2013.10.21 11693
335 2013년 10얼 17일 : 정말 소중한 사람이라면 [1] 제임스정 2013.10.17 6575
334 2013년 10월 10일 : 감사하면 감사할 일만 생깁니다 [1] 제임스정 2013.10.10 8476
333 2013년 10월 3일 : 내 인생에 가장 좋은 것 제임스정 2013.10.03 11592
332 2013년 9월 19일 : 한가위의 어원 제임스정 2013.09.19 9190
331 2013년 9월 9일 : 이 가을에 내가 바라는 것들 [1] 제임스정 2013.09.09 8117
330 2013년 9월 6일 : 중년이 아름다워 지려면 [2] file 제임스정 2013.09.06 8218
329 2013년 8월 26일 :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2] 제임스정 2013.08.26 6154
328 2013년 8월 23일 : 가장 작고 가벼운 짐 [1] 제임스정 2013.08.23 6198
» 2013년 8월 16일 : 매일 당신에게 팔만육천사백원이 주어진다면 [2] 제임스정 2013.08.16 8488
326 2013년 7월 30일 : 수고하지 않고 얻는 기쁨이란 없습니다 [1] 제임스정 2013.07.30 4876
325 2013년 7월 26일 : 세상에서 가장 행복할 때는 [2] 제임스정 2013.07.26 5844
324 2013년 7월 24일 : 기쁨을 같이 하고 싶은 사람 [1] 제임스정 2013.07.24 608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