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 가을에 내가 바라는 것들

    지금쯤, 전화가 걸려오면 좋겠네요. 그리워하는 사람이 사랑한다는 말은 하지 않더라도 잊지 않고 있다는 말이라도 한번 들려주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 편지를 한 통 받으면 좋겠네요. 편지 같은 건 상상도 못하는 친구로부터 살아가는 소소한 이야기가 담긴 편지를 받으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 누군가가 나에게 보내는 선물을 고르고 있으면 좋겠네요. 내가 좋아하는 것들을 예쁘게 포장하고 내 주소를 적은 뒤, 우체국으로 달려가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 내가 좋아하는 음악이 라디오에서 나오면 좋겠네요. 귀에 익은 편안한 음악이 흘러나와 나를 달콤한 추억의 한 순간으로 데려가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 누군가가 내 생각만 하고 있으면 좋겠네요. 나의 좋은 점, 나의 멋있는 모습만 마음에 그리면서 내 이름을 부르고 있으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 가을이 내 고향 들녘을 지나가면 좋겠네요. 이렇게 맑은 가을 햇살이 내 고향 들판에 쏟아질 때 모든 곡식들이 알알이 익어가면 참 좋겠네요. '지금쯤'하고 기다리지만 아무것도 찾아오지 않네요. 이제는 내가 나서야겠네요. 내가 먼저 전화하고, 편지 보내고, 선물을 준비하고, 음악을 띄워야겠네요. 그러면 누군가가 좋아하겠지요. 나도 좋아지겠지요. 이 찬란한 가을이 가기 전에... -정용철 <마음이 쉬는 의자> 중에서-

    길가에 차례 없이 어우러진 풀잎들 위에 새벽녘에 몰래 내린 이슬 따라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선풍기를 돌려도 겨우 잠들 수 있었던 짧은 여름 밤의 못다한 이야기가 저리도 많은데 아침이면 창문을 닫아야 하는 선선한 바람 따라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 눈을 감아도 눈을 떠도 숨이 막히던 더위와 세상의 끝날 이라도 될 것 같던 그리도 쉼 없이 퍼붓던 소나기에 다시는 가을 같은 것은 없을 줄 알았는데 밤인 줄도 모르고 처량하게 울어대는 가로수의 매미소리 따라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 상큼하게 높아진 하늘 따라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 이왕 묻어온 가을이라면 촛불 밝히고 밤새 읽을 한 권의 책과 눈빛으로 마주해도 마음 읽어낼 열무김치에 된장찌개 넣어 비벼먹어도 행복한 그리운 사람이 함께 할 가을이면 좋겠습니다.

1311487_5.gif
♡ 제임스정 *^^* ♡ ☏ KOREA +82 10-4329-0223 ☏ ☏ MALAYSIA +60 12-237-6609 ☏
♬ 배경음악 : ♣ 가을에 듣고픈 가요모음 ♣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 미국 서부 여행기 주상식 2017.08.13 1004
342 동기 정보 수정 [1] 정문호 2015.01.16 3274
341 국경의 섬 일본 쓰시마 여행기 주상식 2014.08.15 4206
340 2014년 1월 8일 : 나눔이 있어 좋은 친구 제임스정 2014.01.08 5740
339 011에서 010으로 전번 변경됨, 뒷번호는 그대로(냉무) [2] 김종근 2013.12.20 15092
338 사진 요청 박시구 2013.10.28 5045
337 2013년 10월 25일 : 좋은 친구는 마음의 그림자처럼 제임스정 2013.10.25 11925
336 30주년 후기1 [7] 박시구 2013.10.21 11717
335 2013년 10얼 17일 : 정말 소중한 사람이라면 [1] 제임스정 2013.10.17 6600
334 2013년 10월 10일 : 감사하면 감사할 일만 생깁니다 [1] 제임스정 2013.10.10 8499
333 2013년 10월 3일 : 내 인생에 가장 좋은 것 제임스정 2013.10.03 11618
332 2013년 9월 19일 : 한가위의 어원 제임스정 2013.09.19 9215
» 2013년 9월 9일 : 이 가을에 내가 바라는 것들 [1] 제임스정 2013.09.09 8141
330 2013년 9월 6일 : 중년이 아름다워 지려면 [2] file 제임스정 2013.09.06 8243
329 2013년 8월 26일 :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2] 제임스정 2013.08.26 6179
328 2013년 8월 23일 : 가장 작고 가벼운 짐 [1] 제임스정 2013.08.23 6224
327 2013년 8월 16일 : 매일 당신에게 팔만육천사백원이 주어진다면 [2] 제임스정 2013.08.16 8513
326 2013년 7월 30일 : 수고하지 않고 얻는 기쁨이란 없습니다 [1] 제임스정 2013.07.30 4901
325 2013년 7월 26일 : 세상에서 가장 행복할 때는 [2] 제임스정 2013.07.26 5868
324 2013년 7월 24일 : 기쁨을 같이 하고 싶은 사람 [1] 제임스정 2013.07.24 6107
위로